페미니즘 안한다던 한서희,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에 "워마드 패지 마라" - 부산일보


부산일보

페미니즘 안한다던 한서희,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에 "워마드 패지 마라"
부산일보
페미니즘 발언과 활동을 잠정 중단하겠다던 한서희가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과 관련, 잇단 과격발언을 내놓고 있다. 지난 11일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베나 기사화해라 이것들아. 왜 워마드 가지고 난리야"라는 글을 업로드했다. 이어 "환멸난다.

더보기 »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